Current Date: 2024년 07월 18일

사회

국제결혼중개업 이용자 학력·소득 계속 높아져

국제결혼중개업 이용자 학력.png

(여성가족부) 

국제결혼중개업 이용자의 학력과 소득이 계속 높아지고 있으며, 맞선 후 결혼식까지 소요되는 기간은 평균 9.3일로 짧은 것으로 나타났다.

여성가족부는 232020년부터 2022년까지 국제결혼중개업을 이용한 한국인 이용자 1246, 외국인 배우자 439, 국내외 결혼중개업체 총 1156곳을 대상으로 한 ‘2023년 결혼중개업 실태조사결과를 발표했다.

조사 결과를 살펴보면, 먼저 국제결혼중개업 이용자의 연령은 40대 이상이 86.5%10년 전 첫 조사 이후 지속적으로 증가세를 보였다. 외국인 배우자는 20대가 60.6%로 가장 많았고, 30대 이상이 39.4%로 그 뒤를 이었다. 출신 국가는 베트남이 80.0%로 가장 많았다. 이어 캄보디아 11.9%, 우즈베키스탄 3.1%, 태국 2.9% 순이었다.

이용자의 학력 및 소득은 모두 10년 전과 비교해 증가했다. 한국인 이용자의 학력은 절반 이상인 50.6%대졸 이상이었으며, 외국인 배우자는 26.0%가 대졸 이상의 학력이었다.

한국인 이용자의 월평균 소득은 3백만 원 이상이 63.9%2014년 조사(26.2%)이후 지속 증가세이며, 특히, 가장 많은 소득구간은 직전 2백만원 대에서 4백만원 이상으로 변동을 보였다.

현지 맞선이후 결혼식까지 걸린 기간은 평균 기간은 9.3일이었다. 2020년에는 평균 5.7, 2017년에는 4.4일이 걸린 것과 비교해 증가하는 추세다. 국제결혼 이용자가 중개비용으로 업체에 낸다고 응답한 평균 금액은 중개수수료 1463만 원, 중개수수료 이외 부대비용 469만 원으로 2020년 대비 각각 91만 원, 190만 원이 증가했다.

국제결혼중개 관련 정책 건의 사항으로 한국인 이용자는 불법행위 지도점검 강화(22.5%)환불·손해배상 범위 강화(21.2%)’를 요구했다.

여가부는 앞으로 그간의 제도개선에 이어 지속적으로 불법 중개행위에 대한 예방과 단속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또한 이용자가 결혼중개업체의 정보(업체현황, 행정처분 등)를 충분히 알고 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업체 공시 항목에 업체의 구체적인 소재 정보와 행정처분 위법사항 등을 추가할 예정이다.

박정은 기자 

 

 

추천0 비추천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